글 : 백화현

출판사: 우리교육
2010.04 초판 1쇄
가격: 13.000원


촌으로 오고 나서 더 가열차게 독서모임을 하고 있는 것 같다. 어쩔 수 없이 읽어내야 하는 책들이 또 있는 것 같다.

우리는 문화적으로 조금 소외 되어 있다고 말하면서 서울에 사는 사람들보다 더 문화를 향유하는 사람들. 어디에 사는지가 아니라 어떻게 사는가가 그 사람을 말해준다는 것을 다시 한번 더 느끼게 한다.

한 달에 두번 있는 학교 학부모 독서모임을 통해 다양한 책을 읽으면서도 이번 책만큼 전체적으로 독서, 독서교육에 대한 의견을 깊게 나눈 적이 없는것 같다.

학교가 인성과 관계를 중요시 하는 관계로 학습부진이나 독서교육에 관한 열정은 조금 뒤로 미루어 두고 있어서 조금 걱정이 되기도 하지만, 독서는  교육의 장르라기 보다 생활습관의 장르라고 생각하고 있어서 보다 체계적으로 즐겁게 독서를 권장하는 방법에 대해서는 항상 고민과 관심이 넘쳐나는 나로써는 꽤 괜찮은 실철방안이 나온 것 같다.


큰 아이가 5학년, 작은 아이가 1학년 기회가 된다면 이 아이들의 친구들을 모아 가정독서모임을 실천해 보는 것은 어떨까 하는 생각을 하고 관련된 학교 부모들과 좀 길게 준비하고 공부를 해 나가 보기로 했다.

이 책에 등장하는 아이들이 가지고 있는 수준이 생각보다 상당히 높다라고 생각하고 꾸준히 시간을 가져 밟아간다면, 충분히 누구나 해 낼 수 있다는 자신감을 갖게 해 주는 책이다. 꾸준히 반복하면 이루리..그러다 보면 추억이 쌓이리..그리고 그 과정 역시 의미가 있으리...


- 책 속의 글-


"결국 자기 배는 자기가 채워야 하는 그런 것 말이다.물론 가끔씩 친구가 먹여주는 애틋한 우정도 볼 수 있었지만, 역시 우리는 스스로 도시락을 챙겨 가야만 양껏 배부르게 먹을 수 있었다."-중학교 3학년 권기경씀



by kinolife 2016.03.10 20:06

사용자 삽입 이미지
부제 : 교장공모제 학교 2년의 기록
글 : 김성천,박성만,이광호,이진철 공저
출판사 : 우리교육
출판일 : 2010년 05 초판 1쇄
가격 :13,000

혁신학교로 대표되는 공교육의 변화, 노무현 정부 시절 시작된 공모제 교장에 의해 시작된 공교육의 시도에 대한 중간 결과 발표 정도로 이해할 수 있는 책이다. 꽤 흥이롭게 읽었는데, 근래 알아보고 있는 혁신학교가 포함되어 있어서 그렇기도 했지만, 중학교, 고등학교 6년은 공부 좀 해야지 하고 생각하는 아이 아빠와 일면 동조해온 나의 의견에 대한 새로운 인식을 전해주는 중학교가 있어서 아이 교육에 대해서 조금 더 깊게 고민하게 해 준 책이다.

교육을 단순히 초등 6년 중고등 6년에 묶어 둘 것인가 . 아니라는 걸 알지만, 그걸 인정하면서 실천하기에는 확실히 우리 사회는 문제가 있어 보인다. 수능으로 대표되는 아이의 미래에 묶여 있는 행복담보 구조 속에서 구조 밖에서 니 인생의 행복을 찾으라고 내 모는 건 정말 쉽지 않기 때문이다. 그렇다고 수능도 잘 보고 니 행복도 찾고 하라고 이중적인 태도를 취할 수도 없으니 이래저래 현실적인 고민이 깊어진다.

이 책에 포함된 혹은 책 리스트 밖에 있지만 새로운 변화를 시도하는 학교들을 보면서 인간교육에 대한 기본과 현실적인 문제를 여러 부분에서 고민하게 된다. 특히 바로 현실로 맞닥트리고 있는 초등 교육의 경우는 중고등의 공부가 스스로 혼자 하는 공부가 중요하고 그에 비해 공동생활 속에서 체화되는 생활 안에서의 공부가 더 중요한 초등 시기엔 작은 규모의 학교에서 그 희망을 보고 있다. 몇몇 소문을 타고 있는 초등학교의 아이들은 행복하다는 소문 안에는 함께 놀고 그 안에서 공부하는 아이등릐 공부법이 생활 안에서 즐겁게 정착되고 있기 떄문이다. 행복한 학생을 많이 보고 싶고 그 안에 우리 아이가 있었음 좋겠는데, 그 방법은 계속 알아봐야겠다. 일면 행복감을 맛 보게도 했지만, 계속 의문을 남기는 현재 진행형의 교육도서 !!

by kinolife 2010.08.28 07:44
| 1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