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정한 퓨전의 면모를 보여주는 숙대 입구 역의 전냐..
다 함께 모이기로 한 선술집에 사람이 많아서 일단 배를 채우기 위해서 들어왔다.
조용하고 푸짐한 식사와 간단한 술 한잔을 했다. 자신이 직접 전을 구워서 먹는다는 이 집의 메뉴들... 그 안에서 추억 도시락 세트(주전자 라면 + 벤또)가 각 테이블 마다 놓여 있는 걸 보니..저렴하고 먹을 만 한 듯...역시 그랬다. 주전에서 면을 건져 내고 국물을 따라 먹는 건 기발하다는 생각도 했다. 주인 아주머니가 담근 건지...시원한 총각김치도 맛 좋은.. 싸고 저렴한 선술집...

사용자 삽입 이미지

주전자 라면...학교 앞에서 먹는 술집 이미지가 물신 풍기는 모습이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추억의 벤또

사용자 삽입 이미지

기본 반찬

사용자 삽입 이미지

전을 굽는다. 보통 잣니이 구워도 되는데 주인 아주머니가 구워 주셨다.


by kinolife 2007.11.10 05:30

공덕역에 근저에 있는 공덕 시장의 부침개를 먹으러 소싱파트 목요 번게...
부리나케 달려가서 부리나케 우거적 먹고...집으로 돌아 왔다.

한 접시 5천원에 전과 3,500원짜리 빈대떡...싸게 푸짐하겍 모셔 주시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일단 모듬전 5.000원

사용자 삽입 이미지

빈대떡 한장 3,500원

by kinolife 2007.08.30 22:59
블랙 아이드 피스 공연을 보러 가기 전에 가는 길에 있는 공덕 시장의 전, & 튀김 골목에서 먹은 전이랑 튀김세트... 공연전이라 그렇긴 했지만, 동동주도 한잔 곁들였다. 저렴한 가격에 푸짐함(조금 식은 걸 데운 아쉬움이 있지만..)이 돋보이는 서민식이다...3만원이면 푸짐하게 누구든 술 한잔 거나하게 할 수 있을 듯 보인다.

우린 동동주, 튀김 & 전 세트, 떡뽁이, 물오뎅, 사이다까지 2만원에 4명이서 나름 푸짐하게 먹고 왔다.
조금 부지런을 떤 덕에 배도 부르고 발 동동 구르지 않고 공연을 보고 왔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by kinolife 2007.08.16 10:25
금요일 FT 시간을 이용해서 가게 된 광장시장..싼 값에 배부르게 먹었다.
광장시장 빈대떡..가서 먹어 봐 놓고 내가 기억을 못 하고 있었다...

시장 풍경 사이에 푸짐한 빈대떡이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한판 시원한 것이 4,000원이다. ^^


사용자 삽입 이미지

맷돌은 돌아가고..떡 빈대떢이 마구 마구 구워져 나온다.

'All That My Life > My Food' 카테고리의 다른 글

[-]물회국수  (1) 2007.06.09
[]오삼 불고기라고 하기엔  (0) 2007.05.31
[광장시장] 저렴 빈대떡  (0) 2007.05.14
[봉희 설렁탕]즉석 냉면  (2) 2007.05.10
[素.饍.齊] 깔끔한 한정식  (0) 2007.05.07
[닭꼬치]집에서 만들어 먹는 닭꼬치  (0) 2007.05.04
by kinolife 2007.05.14 14:12
| 1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