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월 2일 땡땡데이 6%의 할인을 맞아 예스에 주문한 책들과 CD들...
거장이라 불리우는 신중현의 책들과 박스세트 덕분에 저거밖에 안되는 수량의 책과 시디가 20만원치다.

오랜동안 미루dj 두었던 신중현과 김민기의 책..그리고 내가 보고 싶어했던 책 두어권을 얹었다. 근래 한동안 신경을 끄고 살았던 북시디 중에 참한 것들이 있어서 샀는데..한수산의 딸..한강이라는 걸출한 소설가가 이제 노래를 만들고 불렀는데..이게 또 물건이다. 자신의 능력을 숨길 수 없는 이 끼넘치는 사람들의 비주류 감성에 찬사를 보낸다. 이 외에 찜해 두었던 김창완을 비롯한 몇몇 음악인들의 북시디도 조만간 구입을 해야겠다. 파스텔의 5주년 기념 음반을 사면서...웬지 그동안 나에게 잘해준 파스텔에게 보은이라도 하는 기분이다... 나름 색깔 있게 잘 빠졌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All That My Life > My Shopping & Collecting' 카테고리의 다른 글

[2011.01.21]엄마랑 우리 큰딸 장갑  (0) 2011.01.24
[Book] 여름의 책들  (0) 2010.08.11
2월의 Book & CD  (0) 2008.02.16
다와 뮤직 CD 구입  (1) 2007.11.22
9월의 BOOK  (0) 2007.09.03
8월의 BOOK  (0) 2007.08.24
by kinolife 2008.02.16 00:2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