칠곡에 갔다가 사촌 아가씨들 덕분에 맛 보게 된 엽기 치즈 떡볶이와 숯불 돼지고기 볶음..

매콤한 맛에 딱 술안주다 싶은데 이상하게 자꾸 손이 가는 터라 술도 못 먹으면서 다시 한번 시켜 먹어 본다. 아버님은 그저 맵기만 하다신데..이상한게 매운게 많이 당기고..먹어도 자꾸 먹고 싶고 그랬다. 대구갈 때 마다 먹게 되는게 아닌지 모르겠는데...처음 먹었을 때 보다는 맛이 못한것 같았지만..맛있게 먹었다. 사진을 찍지 못했지만, 돼짖고기 볶음, 떡볶이 모두 각각 만원이라고 메뉴판에는 씌어 있었는데 돈은 21,500원을 주었다. 머가 얼마나 더 비싼건지...쩝

사용자 삽입 이미지

by kinolife 2008.03.09 03: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