엄마도 아빠도...아이들까지 좋아하는 돼지갈비..

근처에 조금 좋은 고기에 깔끔하게 하는 집이 있다면 가격이 조금 비싸더라도..자주 갈 수 있을텐데..

가격은 그리 싸지 않으면서 그 출처가 궁금해지고 그 청결성이 의심이 되는 곳이지만..돼지 갈비가 먹고 시펑서 먹은 갈비...가능하면 타지 않게 부지런히 뒤집어서 많이 완전히 익혀서 아이들 입이 넣어준다. 남편님과 막걸리 한 잔 하면서 또 이렇게 한 끼 데우는데..먹을 땐 맛있는데 다 먹고 나면 기분이 찜찜한 것이 고기를 먹은 이후 항상 드는 느낌...


by kinolife 2012.01.20 23:40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