집 앞 산부인과를 버리고 우장산역에 있는 미즈메디 병원으로 자진 트랜스퍼 했다. 이유는 나이 많다고 다운증후군 검사를 위해서 양수 검사를 권한 이유로 그냥 병원을 옮기기로 한 것인데, 사실 같은 원장님께 진료받기가껄끄럽기도 하고, 미즈메디에서 출산하기로 했으니까 미리 옮겨 간다는 거였는데, 음 이 병원에서는 더 많은 검사가 기다리고 있네..허거덩...-_-;; 진건씨랑 함께 산부인과 진료 갔다 오는 길에 우장산 역 근처 돈까스집에서 점심을 먹었따. 고기나 묵자!!라는 진건씨 말 속에는 더 찾기 귀찮어가 들어가 있는 것 같았다. 아무튼 오래간만에 분식점 돈까스와 레스토랑의 돈까스 중간 지점에 있는 맛있는 돈까스 먹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메인 메뉴 왕돈까스? 이름이 정확하게 생각이 안 나지만...

 
사용자 삽입 이미지

카레 돈까스


by kinolife 2008.04.08 05:4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