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언이랑 함께 먹자며 아빠가 데려다 준 아빠 회사 근처의 베트남 음식점..근처에 다른 곳도 있고 그 곳은 회사출입증으로 할인도 되지만 할인 받은 금액해도 이 집이 더 싸고 양도 많다고 이 곳으로 데려온다.
점심 시간에만 팔리는 쌀국수 점심 세트인데, 간단한 전채가 있고 볶음밥과 조금 작은 쌀국수가 함께 세트로 나오는 메뉴인데 가격이 만원 언저리가 그나마 그 동네에서 적당한 가격을 지니고 있는 것 같다. 꽤 한국식으로 믹스 되긴 했지만 영양적으로도 균형이 맞고 맛도 나쁘지 않다. 특히 볶은밥은 매일 메뉴가 조금씩 바뀐다고 한다. 그날 밥은 조금 매콤해서 정언이가 먹기엔 좀 불편했지만, 딸아이는 맛이 있단다. 조금 더 크고 상언이랑 함께 오면 세트 3인분이 필요하겠네...라는 생각을 함께 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양지 쌀국수

사용자 삽입 이미지

그날의 뽁은밤..고기를 매운 고추향을 넣어 볶았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전채요리로 양파와 소고기를 잘게 찢은 걸 알싸한 소스에 버무렸는데. 아저씨들 술안주로도 좋겠다는 생각을 했다.

by kinolife 2010.12.02 06:5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