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금은 지저분해 보이지만..맛은 그런대로 괜찮은 중국집.
소개한 동생 말로는 중국인 젊은 부부가 아이를 놓아서 함께 키우면서 영업 하는 곳이라 아이가 조금 칭얼 거려도 주인이 이해해줘서 마음이 편하고 ...같은 입장이라 더 오게 된다는 망리 너무 쉽게 이해가 된다. 진건씨는 그저 지저분 한게 눈에 많이 들어오겠지만...음식을 먹는 동안은 크게 생각 안 하게 된다. 이 집의 가장 큰 얼굴마담은 유산슬이라고 한다. 그래서 맛본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탕수육

사용자 삽입 이미지

깐풍기를 먹고 싶었으나..AI 덕분에..깐풍육으로...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 집의 얼굴마담... 유산슬..아이들이 ㅁ거기에 좋았다.


by kinolife 2008.05.25 20:37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