집 앞의 큰 마트 입구에 생긴 즉석 떡볶이 전문점. 나야 사리로 계란을 넣었음 좋겠는데. 남편이 튀긴 만두를 넣자고 해서 만들어지고 있는 떡볶이..떡볶이는 많이 매워서 머 특별한 맛이 있다고 할 수없었지만, 떡볶이를 다 먹고나서 먹은 볶은밤은 맛 있었다. 매워서 메인은 어른들이 다 먹고..다음에 갈때는 애들 몫으로 김밥도 주문해 줘야겠다. 그럴려면 한 명이 더 가야 할 듯..양이 작은 것이 아니야....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by kinolife 2010.09.16 15: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