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어제목 : あしたも,こはるびより

부제 : 텃밭 옆 작은 통나무집 88, 85세 노부부 이야기

글 : 츠바타 슈이치(つばた しゅういち), 츠바타 히데코 (つばた英子), 

번역 : 오나영

출판사: 청림Life

2012.08 초판 1쇄

가격: 13.000원


이렇게 늙는 것...은

이렇게 사는 것과 다르지 않다.

예전에 후배에게서 추천을 받고 어제 손에 들어 바로 다 읽어내고는 이런 늙음에 대해 생각이 많아졌다.

난 이들처럼 살기가..일단, 너무 게으르다는 게 ...돌이켜 보면 참으로 부지런히 기억하고 메모하고 행동하며 지냈던 적이 있었던 것은 같은데 딱히 기억이 나질 않고 그저 그런 그렇거나 저렇거나 한 일상을 보내고 있는 요즘의 나로서는 이들의 삶도 참으로 커다란 미션같이 다가온다.


다만, 지역적 특성상 이 책에 등장하는 분들처럼 밭을 일구고 스스로 먹을 것을 장만해 소박하게 해 먹으면서 사는것 정도는 어떻게 되지 않을란가!! 생각해 본다. 어찌되었던 먹어야 하고 움직이지 않을 수 없고... 나이야 둘째치고 삶은 그 사람의 철학이 담기는 것이고 그것이 태도로 나오는 것이기도 하니까...


잘 늙는 다는게 무언지 참으로 여러가지 생각할 것이 많은 요즘..부러운 부부를 책을 통해 만났고. 자료를 찾다 할아버지의 부고도 알게 되었고...좋든 싫든 삶은 계속 흐르고 변화한다는 걸 다시 기억하게 된다.

by kinolife 2017.12.07 14:28
| 1 2 3 4 5 6 7 8 9 ··· 56 |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