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용자 삽입 이미지
날씨도 더워지고 하니 먹자는 말에 찾아가서 먹은 뚱보 냉면.....
예전에 오픈하고 나서는 맛이 있었던 기억이 있었는데, 정말 맛없는 냉면을 먹는 고역이 먼지 느끼게 해 주는 냉면이었다. 양이 적은 건 물론이고..무늬만 냉면 같은 냉면..이런 경우 주인장에게 하게 되는 말이 있다.

혹시 주인이 바꼈나요? ...결국 그말이 입 밖으로 튀어 나와버렸다.

'All That My Life > My Food' 카테고리의 다른 글

[필동 반점]짬뽕  (0) 2008.08.10
[우래정]저렴한 한식집  (0) 2008.07.18
[뚱보냉면]물냉면  (0) 2008.07.16
[기와집]국수와 녹두전  (0) 2008.07.08
[]해물찜  (0) 2008.05.29
[차이나타운]유산슬, 탕수육, 껀풍육  (0) 2008.05.25
by kinolife 2008.07.16 15:53